고객센터

기업소식

기업소식

우측일보 구글·넷플릭스 폭주에… 콘텐츠 물가 줄줄이 인상

페이지 정보

profile_image
작성자 팬텀디자인
댓글 0건 조회 460회 작성일 22-05-03 20:44

본문

연일 물가가 치솟고 있는 가운데, OTT(온라인동영상서비스), 음원, 웹툰 등 스트리밍 서비스 이용료도 가파르게 오르고 있다. 특히 최근 디지털콘텐츠 가격인상은 글로벌 빅테크인 구글과 넷플릭스 등이 주도하는 모습이다.

3일 ICT(정보통신기술) 업계에 따르면, 구글, 넷플릭스 등 빅테크 기업의 독주 속에 스트리밍 형태의 구독 콘텐츠 물가가 상승하고 있다.

당장, 구글이 강력한 시장 지배력을 앞세워 인앱 결제 강제정책을 시행하면서, 콘텐츠 가격 인상을 부추기고 있다. 구글은 지난달 1일부터 인앱 결제를 강제하면서 개발사들이외부 결제 페이지로 연결되는 아웃링크를 게재하지 못하도록 하고 있다.

사실상 인앱 결제 또는 인앱 결제 내 제3자 결제만 허용하겠다는 것으로, 구글은 자사 결제 정책을 준수하지 않을 경우 6월1일부터는 구글플레이에서 앱을 삭제하겠다는 방침이다.

 

0002732682_001_20220503195124767.jpg

목록으로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